야구배트로 스트레스 한방에… “야구하는 날은 정신도 쌩쌩”



초등학생 때부터 야구가 좋았다. 동네 친구들과 야구팀을 만들었고, 해가 질 때까지 뛰어다녔다. 야구장에서 경기를 볼 기회가 생겼다. 조명에 반짝이는 선수들의 헬멧이 인상적이었다.…
기사 더보기


토토사이트 ☜ 클릭! 더많은 정보 얻어가기


추천 기사 글